로그인 회원가입로그인 회원가입
Home러게인소개재회상담신청러게인칼럼재회후기이용안내고객센터블로그

상담후기

러게인상담후기 게시판

게시판 상세
제목 40대 이별, 단호한 여자친구와 재회.
작성자 속쓰 (ip:)
  • 작성일 2021-09-24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77
평점 0점

마흔 넘어서 이런 상담을 받는 것이 창피해서 처음에 할까 말까 참 고민 많이 했는데


지금은 거꾸로 그때 상담 받지 않았으면 어찌됬을까...


생각하기도 싫네요.


저 재회했습니다.


남자가 눈물 난다고 하면 뭐라 하실지 모르겠지만 정말 눈물 납니다.


여자친구와 헤어지고 어디 물어보거나 하소연도 못하고 혼자 끙끙 앓다가 상담을 받아서


저한테는 큰 힘이 되었고 의지하게 되었습니다.


마흔 넘도록 남들 다하는 연애 경험도 별로 없어서 답답한 모습만 보여줬습니다.


여자친구가 "오빠가 좀 알아서 척척 해주면 안돼?" 이런 말을 종종 했었어요.


여자친구가 데이트도 대부분 다 짜서 놀러 다녔고,


저는 여자친구가 하자는데로 따라만 다녔네요.


여자친구가 "오빠 참 재미없다." 이런 말도 자주 했어요.


어느 날 갑자기 여자친구에게 이별 통보를 받고 하늘에 날 벼락이 떨어진 것 같은 충격에 빠져


여자친구를 붙잡았지만 여자친구는 단호했습니다.


조금의 틈도 보여주지 않았고 저 스스로 조금씩 지쳐갈 즈음 우연히 칼럼을 읽고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보자는 마음으로


상담을 받아 보았습니다.


상담을 받아 보니 저는 당연히 헤어질 수 밖에 없는 운명이었습니다.


밸런스 떨어지는 행동만 골라 했으니 당연히 헤어질 수 밖에 없었겠죠.


그럼에도 상담사님이 하나씩 차근차근 설명해주셨고 앞으로 어떻게 해야할지 저의 성향은 어떤 연애를 해야 하는지


정말 잘 설명해주셔서 전에는 터널 안에 있는 것처럼 캄캄했는데 상담 후에는 터널에서 나온 기분이었습니다.


3차 지침을 하고 이틀이 지나서 여자친구에게 연락이 왔습니다.


저한테 물어볼께 있어서 연락했다고 했지만 여자친구가 미련이 남았다는 사실을 확실하게 알 수 있었어요.


저한테 관심없던 여자친구가 별의별걸 다 물어 보더라구요.


상담사님이 얘기해주신 것처럼 만남을 유도해서 만나 재회를 하게 되었습니다.


요즘 하루하루가 행복하지만 한편으론 여자친구가 절 또 떠날까 봐 불안합니다.


불안한 생각 하지 말라고 하셨는데 아직 저의 밸런스 그릇이 너무 작아서 그렇겠죠.


그래도 조금씩 자존감 높이고 여자친구를 품을 수 있도록 밸런스 그릇을 키워 나가겠습니다.


상담사님.. 말을 많이 하는 직업이라 목소리 많이 쉬셨던데 건강 하시구요.


늦은시간까지 자신의 일인거마냥 상담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회사명:제이와이컴퍼니|전화번호:02-2068-3304|사업자등록번호:107-13-67374|통신판매번호: 2014-경기안양-00804
     주소: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연현로79번길 20|대표:김진용|E-Mail : lo_gain@naver.com
 Copyright © 러게인 All rights reserved